행안부, 2018년 회전교차로 설치사업 추진결과 발표

박종완 기자 | 기사입력 2019/02/26 [14:12]

행안부, 2018년 회전교차로 설치사업 추진결과 발표

박종완 기자 | 입력 : 2019/02/26 [14:12]
    회전교차로 주요 설치(경남 창원시 성산구 상남동 상남오거리)

[미디어이슈] 행정안전부는 신호등이 없거나 불필요하게 신호 대기 시간이 긴 교차로를 회전교차로로 전환한 결과, 교통사고 사상자 수가 절반 규모로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행정안전부와 한국교통연구원이 회전교차로 설치사업이 완료된 129개소에 대해 설치 전·후 1년간 교통사고 현황을 분석한 결과이다.

교통사고 사상자수는 설치 전 147명이었으나, 설치 후 73명으로 50.3% 감소했다.

특히, 사망자와 중상자는 44명에서 16명으로 63.6%나 줄어들어 회전교차로가 중대사고 감소에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평균 통행시간 또한 설치 전에는 29.2초였으나, 설치 후에는 24.2초로 17.1% 감소해 원활한 교통흐름에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주요 설치사례를 보면 다음과 같다.

부산광역시 강서구 명지오션시티 앞 교차로는 교통량이 적은 교차로임에도 불구하고 신호교차로로 운영되어 불필요한 신호대기시간이 길었다.

이로 인해 운전자들이 신호위반을 하는 경우가 잦아 2015년에는 6명의 사상자가 발생하였으나 회전교차로 설치 후 2017년에는 단 한명의 사상자도 발생하지 않았다.

충청남도 아산시 온양관광호텔 앞 교차로는 대로변에 위치한 사거리로 호텔이 인접해 있어 실제로는 육거리나 다름이 없었다.

통과 차량과 호텔 진출입 차량들이 많아 2015년에는 4명의 부상자가 발생하였으나, 회전교차로 설치 후인 2017년에는 1명으로 감소했다.

행정안전부는 교통사고 예방 및 교통운영체계 선진화 방안의 일환으로 2010년부터 회전교차로 설치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으며, 2018년까지 전국에 498개소를 설치했다.

올해는 작년 14개소 보다 대폭 확대해 전국 71개소에 회전교차로를 설치할 계획이다.

또한, 회전교차로에 대한 국민들의 이해를 높이기 위해 내비게이션 운영업체와 협력해 올해 하반기부터 회전교차로 위치정보와 통행 시 유의사항 등을 안내할 예정이다.

허언욱 행정안전부 안전정책실장은 “회전교차로는 운전자들의 정확한 통행요령 숙지와 진입차량 양보운전 준수가 중요하다.”라며, “정부의 교통사고 사망자 절반 줄이기 목표 달성을 위해 교통사고 감소효과가 검증된 회전교차로 설치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나경원 “민주당, 패스트트랙 사과‧원천무효 밝혀야”
1/4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