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장, 공공시설공사 ‘공사대금 지급 실태’ 점검

박종완 기자 | 기사입력 2019/01/25 [15:36]

조달청장, 공공시설공사 ‘공사대금 지급 실태’ 점검

박종완 기자 | 입력 : 2019/01/25 [15:36]
    공사현장 방문 모습

[미디어이슈] 조달청은 공사비 약 1조 9천억 원 상당의 38개 공공건설 현장을 직접관리하고 있다.

올해 '설 명절 민생대책'의 일환으로 공사대금을 조기 지급하고, 특히 하도급 대금·건설 근로자의 임금이 체불되지 않도록 특별 점검활동을 벌이고 있다.

이번 설 명절에 지급되는 전체 공사대금은 약 425억 원에 이를 것으로 보고 있으며, 정 청장이 찾은 서울서부경찰서 청사 신축현장의 경우 약 10억 원의 공사대금이 지급됐다.

정 청장은 "하도급업체, 자재장비업자, 건설 근로자 등 현장에서 근로자의 임금이 체불되는 일이 없도록 힘써 달라."면서 "앞으로도 하도급대금지급시스템 등 건설공사 대금지급 절차를 신속하고 투명하게 처리해 하도급업체의 어려움을 최소화하고, 현장 안전사고 방지에도 유의해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홍영표 "탄핵 잘못됐다던 황교안, 비난 일자 '세모'라고 말장난"
1/100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