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 추석연휴 자가격리자 관리 전담반 운영

자가격리자 무단이탈 차단 및 민원불편 해소

김경희 기자 승인 2020.09.28 16:39 의견 0

거제시청
거제시청

거제시는 지역 내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추석연휴 기간 동안 1개 반 5명으로 구성된‘자가격리자 관리 전담반’을 편성·운영한다.

전담반은 추석연휴에 자가 격리자가 고향방문 및 성묘 등을 위해 무단이탈하는 사례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는 만큼 이에 대한 지도 점검 및 관리를 철저히 한다는 방침이다.

우선 자가격리자 전담공무원은 매일 1회 이상 거주지 거주 및 건강상태를 확인하고 자가관리앱을 통해 무단 이탈여부를 수시로 점검하며 무단이탈이 의심되는 경우에는 전담공무원이 방문해 현지 확인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한 자가격리자가 무단 이탈할 경우에는 자가격리자 관리 전단반에서 신속하게 자기격리자를 거주지에 이동시키고 안심밴드 착용 및 경찰에 고발 조치할 예정이다.

거제시 관계자는 “자가격리자가 무단이탈한 경우에는 징역 1년 또는 1천만원이하의 벌금과 함께 생활지원비 지원 대상 제외, 손해 배상 청구 등 불이익을 받게 된다”며 “격리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미디어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