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이재영 증평군수, 폭염 대비 현장점검 나서

무더위쉼터, 근로자쉼터 등 점검

이영민 기자 | 기사입력 2024/06/19 [09:04]

이재영 증평군수, 폭염 대비 현장점검 나서

무더위쉼터, 근로자쉼터 등 점검

이영민 기자 | 입력 : 2024/06/19 [09:04]

▲ 이재영 증평군수, 폭염 대비 현장점검 나서


[미디어이슈=이영민 기자] 이재영 증평군수가 지난 18일 폭염 대비 현장점검에 나섰다.

군에 따르면, 이날 점검은 폭염주의보가 19일 오전 10시 발효 예보됨에 따라 군이 폭염피해 예방을 위한 대책 추진을 강화한 가운데 이 군수가 직접 현장을 살피며 군민 안전을 챙기기 위해 이뤄졌다.

이날 이 군수는 먼저 지역 내 경로당을 방문해 냉방기 가동상태를 점검하고, 어르신들의 불편사항 등 다양한 의견을 직접 청취하며 안부를 확인했다.

이어 현장 근로자 쉼터를 찾은 이 군수는 폭염 대비 상황을 살피고 현장근로자 안전관리를 강화할 것을 주문했다.

또 스마트버스승강장의 에어컨 작동여부와 스마트그늘막 관리실태 등을 점검했다.

군은 현재 28개 스마트그늘막과 1개 스마트버스승강장을 운영하고 있다.

이재영 군수는 “올여름 어느 해보다 무더울 것으로 예상되는만큼 폭염 피해 예방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부서별 폭염대책에 만전을 기해 인명피해가 없도록 빈틈없이 대응해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행정안전부와 기상청,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폭염발생 시작일은 갈수록 빨라지는 추세며 폭염 지속일수는 최근 3년 만에 2배가량 길어졌다. 이에 따라 온열질환자도 빠르게 증가해 군민들의 각별한 관심이 요구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