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증평군,‘오케스트라 상상’ 한국의 명곡전 공연 개최

가야금 협주 및 사물놀이 협연 등 풍성하게 전해

이영민 기자 | 기사입력 2024/06/19 [09:05]

증평군,‘오케스트라 상상’ 한국의 명곡전 공연 개최

가야금 협주 및 사물놀이 협연 등 풍성하게 전해

이영민 기자 | 입력 : 2024/06/19 [09:05]

▲ 증평군,‘오케스트라 상상’ 한국의 명곡전 공연 개최


[미디어이슈=이영민 기자] 충북 증평군은 오는 21일과 22일 이틀간 증평문화회관에서 ‘한국의 명곡전 9 녹수청산(綠水靑山)’공연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국악관현악단‘오케스트라 상상(예술감독·지휘 유용성)’이 참여하는 이번 공연은 21일 오후 7시 30분, 22일 오후 5시에 진행된다.

이번 공연은 2024년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충청북도와 충북문화재단, 증평군의 후원으로 열린다.

공연작 ‘한국의 명곡전 9 녹수청산’은 오케스트라 상상의 대표적인 레퍼토리 시즌 공연으로, 증평의 푸른 자연을 주제로 국악관현악 명곡 중 수작을 엄선해 선보인다.

특히 김성국 작곡의 ‘춤추는 바다’와 박범훈 작곡 및 심민정 협연의 가야금 협주곡 ‘새산조’, 김대성 작곡의 ‘청산’, 사물놀이패 ‘신흥(박장현, 박부현, 조갑동, 김민기)’이 참여하는 ‘신모듬’ 등 동시대 최고의 작곡가와 연주자들의 함께하는 풍성한 프로그램으로 관객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한편 ‘오케스트라 상상’은 2008년 충북지역의 젊은 국악인들과 유용성 지휘자를 중심으로 창단된 국악관현악 단체로, 국악관현악의 대중화와 세계화를 위해 공연 창작 및 콘텐츠 개발에 힘쓰고 있다.

이에 군은 올해 상주단체인 오케스트라 상상과 협력해 증평문화회관의 안정적 운영 및 문화가 있는 날 활성화, 주민참여형 문화예술 확대 등을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