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국립한글박물관, 한글 문화상품의 매력을 독일에 전한다

6월 14일부터 9월 27일까지 독일한국문화원에서 ‘2024년 한글 문화상품 특별전’ 개최

황정묵 기자 | 기사입력 2024/06/12 [13:47]

국립한글박물관, 한글 문화상품의 매력을 독일에 전한다

6월 14일부터 9월 27일까지 독일한국문화원에서 ‘2024년 한글 문화상품 특별전’ 개최

황정묵 기자 | 입력 : 2024/06/12 [13:47]

▲ 독일한국문화원 ‘2024년 한글 문화상품 특별전’ 포스터

 

▲ 전시품 ‘한글보드게임’

 

▲ 전시품 ‘한글패턴팔각꽃병’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유인촌), 국립한글박물관(관장 김일환, 이하 한글박물관)과 독일한국문화원(원장 양상근, 이하 문화원)은 한글과 한글문화 산업 활성화를 위해 오는 6월 14일부터 9월 27일까지 독일한국문화원에서 ‘2024년 한글 문화상품 특별전’을 개최한다. 올해 전시는 총 8~10개국에서 개최 예정이며, 캐나다(4월 26일~6월 28일), 튀르키예(5월 10일~5월 24일)에 이어 독일한국문화원에서 열리는 세 번째 전시다.

 

전시 상품은 △2019~2023년 상품화 지원 사업을 통해 개발해 양산된 것들과 △‘백자 한글상감 요거트 볼’, ‘푸른, 푸르다 투광컵’, ‘한글 패턴 팔각화병 시리즈’ 등의 도자기류 △‘이응이’ 한글 완구 시리즈 △한글의 제작 원리에서 착안해 만든 한글 교구 콘텐츠 ‘펀트’와 한글 창제 원리를 적용한 ‘한글이 그크끄’ 시리즈 △‘한글 초성 도미노 게임’, ‘라온 조각’, ‘글모이’, ‘우왕좌왕 세종대왕’ 등 한글을 활용한 다양한 게임 △세종의 정신과 한글에서 영감을 얻어 제작한 디퓨저 ‘세종1446’ △국내·외의 젊은 계층이 좋아하는 단어들을 디자인으로 활용한 ‘갓’, ‘탈’ 패션 의류 △한글과 인기 있는 대중음악을 결합한 게임 애플리케이션 ‘케이팝 천지인’ 등 다채로운 콘텐츠와 문화상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전시 이외에도 관람객들에게 한글 블록, 도미노 게임 등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14일 개막식 당일에는 SNS 전시 관람 인증 이벤트를 통해 한글 문화 상품을 증정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양상근 문화원장은 “이번 전시는 독일 현지인들에게 한글과 한국문화를 널리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글박물관 안승섭 기획운영과장은 “이번 전시로 독일에서도 K-culture의 근간인 한글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지기를 기대한다”고 표명했다.

 

한국교육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이번 전시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한글산업화 누리집

(www.hangeulmade.org)과 독일한국문화원 누리집 또는 전화 문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