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국민의힘, 대외협력위원장에 권영세...'윤석열·최재형' 동문

신선혜 기자 | 기사입력 2021/06/21 [21:23]

국민의힘, 대외협력위원장에 권영세...'윤석열·최재형' 동문

신선혜 기자 | 입력 : 2021/06/21 [21:23]

▲ 21일 국민의힘 최고위원회의  © 사진=국민의힘 홈페이지


[미디어이슈=신선혜 기자] 국민의힘이 21일 4선 중진 권영세 의원을 대외협력위원장에 임명했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이같은 사실을 전하며 "대외협력위원장은 저를 대신해 당밖 주자들과 활발히 접촉하고 당으로 안내하는 큰 역할을 부여받는다"고 설명했다.

 

권 의원은 야권의 대권주자로 거론되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 최재형 감사원장과 서울대 법대 동문이다.

 

이 때문에 권 의원이 윤 전 총장, 최 원장과 소통하며 국민의힘과의 가교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 대표는 "당세가 늘어나며 많은 대선 주자들의 입당 과정을 순조롭게 운영하는 역할"이라며 "저는 당 대표의 입장에서 공정한 대선 경선을 보장하기 위해 당 밖 대선주자와의 접촉을 전혀 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또 국민의힘은 5선을 지낸 정병국 전 의원을 인재영입위원장으로, IT 전문가인 이영 의원을 디지털정당위원장으로 각각 임명했다. 정 전 의원은 내년 지방선거를 대비한 인재 영입 역할을 맡는다.

 

이 대표는 "앞으로도 당내 중진급 인사들의 도움을 받을 일이 많을 것이고, 한 분 한 분 구체적인 역할을 담임하실 수 있도록 협의 중"이라며 "모두 정권교체를 위해 든든한 뒷받침이 되실 분들"이라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