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소하 "이해찬, '의원정수 확대' 반대만 말고 방안 내놓아야"

원명국 기자 승인 2019.10.31 22:00 의견 0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가 3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당 상무위원회에서 "어제 문희상 국회의장과 여야 4당 대표만 모여 신속처리 안건으로 지정된 정치개혁·사법개혁 법안 처리에 원론적인 공감대만 확인했다"면서 "정치개혁과 사법개혁 법안을 어떻게 처리할 것인지 확살한 방안을 내놓아 달라"라고 발언을 하고 있다. 
 

저작권자 ⓒ 미디어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