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촌한강공원 세계 최초 ‘포물선형 인라인롤러경기장’ 설치

박종완 기자 승인 2019.10.09 07:30 의견 0
사진-서울시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이촌한강공원 내 파라볼릭(포물선형)트랙을 갖춘 세계 최초의 <롤러스포츠 스피드 경기장>을 설치·완료했다.” 고 밝혔다.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및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경기장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이촌한강공원 롤러경기장은 파라볼릭(포물선형) 트랙을 갖춘 롤러스포츠 스피드 경기장으로 △스피드트랙(피겨경기장 포함), △로드트랙, △워밍업장, △코치존 등을 조성하고 경기장 내 휴게쉼터 등 편의시설을 마련하는 등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개최를 위하여 경기장 시설을 전면 개·보수했다.

기존 시설은 조성 된지 20년 이상 된 시설로 분진이 날리고, 콘크리트 파손 조각이 바퀴에 충격을 가하는 등 선수들이 스피드를 내기에 부적합하여 새로운 경기장에 대한 희망이 있어 왔다.

서울시는 총예산 15억을 투입하여 국제기준에 맞춘 △세계 최초 파라볼릭 경기장(스피드트랙 200m, 폭 7m, 피겨경기장), △로드트랙(400m,폭 6m), △선수들이 시합 전 몸풀 수 있는 워밍업장(1500㎡) 조성공사를 9월10일 완료했다.
※국제기준 : 트랙의 표준길이는 200m, 코스 최대 7m(2018.1.1.부터)

파라볼릭 경기장은 월드스포츠가 공인한 바닥마감재(durflex)가 도포되어 있으며, 대한 롤러스포츠연맹으로부터 공인된 경기장으로 전국체육대회 기간 동안 인라인스케이트 경기의 생동감을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경기장 설계 시 TV등 영상에 선수들이 보다 더 조명을 받을 수 있는 방법을 고안하고, 한강이라는 자연에 어울리는 트랙 색상을 선택, 코치존의 안전난간 디자인도 주변 잔디와 조화롭게 시공했다.

서울 롤러스포츠 연맹 관계자에 의하면 “파라볼릭 경기장은 2019년 세계선수권대회를 개최한 스페인 등 세계 어디에도 없는 포물선형 롤러경기장으로 벌써부터 전세계 마니아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우리나라에서 이런 경기장을 갖게 되어 스포츠 관계자로서 뿌듯하다.” 고 전했다.

이촌 한강공원 롤러경기장은 현재는 전국체전 예정으로 일반 시민의 사용이 제한되어 있으나, 11월부터 본격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기존시설은 1998년 조성되었으며, 그 동안 마니아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한강의 대표적인 레포츠 시설이다.

김인숙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공원부장은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및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개최를 앞두고 한강공원 내 경기장 시설물 정비를 완료했으며, 대회 개최 및 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시설물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