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거짓말 못하게 '조국 방지법'만들 것"

원명국 기자 승인 2019.09.10 13:38 의견 0

[미디어이슈=원명국 기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문 대통령은 결국 독단과 아집의 길을 택하면서 구구절절 조국 감싸기를 늘어놓았다"고 비판했다.

나 원내대표는 문재인정부를 향해서 "특권과 반칙, 불공정을 바로 잡기 위해 노력했다면서 특권과 반칙 불공정의 화신을 법무부 장관에 앉혔다"며 "청와대는 범죄행위자에 대한 검찰의 수사를 내란으로 규정하고 한 선임행정관은 '미쳐 날뛰는 늑대'라고 했는데 정적을 수사하는 검찰은 정의의 검찰이고, 대통령의 심기를 불편하게 하는 검찰은 내란범이 된다"고 말했다.

이어 "검찰을 권위주의 통치수단으로 여기는 이들이 감히 어떤 자격으로 사법개혁 운운할 수 있겠느냐"라며 "'조국 방지법'을 만들겠다, 장관 후보자가 인사청문회에서 뻔뻔하게 고의로 거짓말을 못하도록 인사청문회법 개정안이 반드시 통과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미디어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