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조국, 까도까도 양파…

원명국 기자 승인 2019.09.05 11:18 의견 0

▲ ? ? ⓒ 원명국



[미디어이슈=원명국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5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딸의 동양대 표창장 위조 논란 등 막판 의혹이 잇따르고 있는데 대해 "조국은 셀프 기자간담회에서 불법은 없었다고 주장했지만 사문서 위조, 대학입시 업무방해 등 명백한 범죄 행위가 드러났다"며 "더 심각한 건 범법 행위를 덮기 위한 증거인멸"이라며"오늘은 또 어떤 불법이 드러날지 모르겠다. 까도까도 양파"라고 발언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