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황교안·나경원, 그 정도 사고력이면 정치 안 하는 게 낫다"

원명국 기자 승인 2019.08.23 13:07 의견 0

▲ ? ? ⓒ 원명국



[미디어이슈=원명국 기자]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당대표-최고위원 취임1주년 공동 기자회견에서 전날(22일) 청와대가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을 종료한 것을 이른바 '조국 물타기'라고 주장하는 일부 야권을 향해"조국은 법무장관 후보지, 국방장관 후보자가 아니고 외교장관 후보도 아니다"며 "그걸 갖고 기승전 '조국'이라고 한 것인데 그 정도의 판단력과 사고력이면 정치 안 하는 게 낫다. 오히려 정치를 해한다"며"정치는 공적인 일이기 때문에 어떤 사안에 대해 어떤 의미가 있는지 어떤 수준인지 잘 가릴 수 있는 퍼블릭 마인드를 가져야 한다. 모든 것을 전술적으로 생각하는 그런 태도를 가지면 국민 공감을 얻지 못한다""지금 기승전 '조국'이다. 모든 건 조국으로 통하는 것"이라며 "상식적으로 생각해보라. 조국 문제는 청문회 때문에 문제가 되는 것이고, 지소미아는 동북아 안보체계와 관련된 것으로 차원이 다른 문제"라고 발언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