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이동노동자 무더위 쉼터 운영

9월30일까지, 3개월간 사옥 1층 소통카페 내 이동노동자 쉼터 운영

박종완 승인 2019.07.11 17:02 의견 0

▲ 사진-경기도시공사 ? ? ⓒ



[미디어이슈=박종완 기자]?경기도시공사(사장 이헌욱)는 11일 수원본사 1층 소통카페에 집배원, 택배 기사 등 이동노동자를 위한 ‘무더위 쉼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공사는 하절기 도내 온열질환자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이달부터 9월까지 무더위 쉼터를 운영해, 더위에 지친 이동노동자들이 자유롭게 쉴 수 있게 한다는 방침이다.

무더위 쉼터에는 에어컨 시설 및 냉·온수기, 커피머신, 제빙기 등이 설치돼 있어 집배원 등을 비롯한 공사방문 고객들이 더위를 피하는데 작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공사 관계자는 “공사는 도정방침에 적극 동참해, 공사를 방문하는 모든 이동노동자들이 잠시나마 편히 쉬면서 땀을 닦을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도민중심의 공공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