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부모님 자서전 만들기’ 프로젝트

박종완 기자 | 기사입력 2019/06/07 [15:02]

서울시, ‘부모님 자서전 만들기’ 프로젝트

박종완 기자 | 입력 : 2019/06/07 [15:02]
    2018년 천개의 스토리, 천권의 자서전 출판기념회 개최 모습

[미디어이슈]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지난해에 이어 삼성카드와 함께 글쓰기로 세대 간의 이해와 소통을 돕는 ‘천개의 스토리 천권의 자서전’ 캠페인 시즌2를 지난 5월부터 오는 10월까지 진행한다.

‘천개의 스토리 천권의 자서전’ 캠페인은 세대 간 교류의 연결자로서 50+세대의 역할을 확대하고 상호 존중과 소통의 경험으로 50+신문화 확산 및 세대통합에 이바지하고자 마련됐다.

지난해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삼성카드 인생樂서와 함께 원고 공모를 통해 자서전을 만들어 주는 동명의 프로젝트를 실시, 가족과 함께하는 출판기념회를 개최하는 등 성황리에 캠페인을 마친 바 있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과 삼성카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 시즌2를 진행해 지난해 많은 가족들이 경험한 감동을 새로운 사람들에게 다시 안겨줄 전망이다.

올해는 50플러스캠퍼스와 센터에서 4주 과정으로 자서전 쓰기 강좌를 운영, 전문가의 도움을 더해 보다 완성도 높은 자서전을 만들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자서전 쓰기 강좌는 25일부터 8월 27일까지 2개월에 거쳐 서울시50플러스캠퍼스 3개소, 50플러스센터 6개소 등 총 9곳에서 4주 과정으로 진행된다.

자서전 만들기는 삼성카드 인생樂서 온라인 글쓰기 플랫폼을 사용해 진행되며 사전에 준비된 50개의 질문 문항에 맞춰 답을 작성하고 관련 사진을 업데이트하는 방식으로 부모님의 인생 스토리가 담긴 한 권의 자서전을 완성할 수 있다.

자서전 쓰기 강좌는 50+세대 및 예비 50+세대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7일부터 서울시50플러스포털과 삼성카드 인생樂서 홈페이지에서 통해 신청 가능하며, 해당 페이지에서 보다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이밖에도 자서전 쓰기 강좌에 참여한 수강생 전원에게 자서전 발간 및 디지털 파일을 제공하며, 9월 28일 DDP에서 열리는 가족동반 출간기념회 참석 기회가 주어진다.

더불어 글쓰기에 재능을 보여준 우수 수료자를 대상으로 추후 자서전 전문작가 및 강사로 활동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는 “이번 캠페인은 나이를 막론하고 세대갈등이 심화되는 추세 속 세대 간 서로를 이해하고 대화의 물꼬를 트는 새로운 시도”라며 “이번 세대공감 캠페인으로 부모님 또는 자신의 이야기를 기록하며 세대와 시대를 뛰어넘는 공감과 존중의 문화가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인영 "新친일세력, 우리 국민이 극복할 대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