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여주, 평택의 ‘매입임대 사회적주택’ 운영기관 선정

박종완 | 기사입력 2019/05/14 [17:14]

경기도시공사, 여주, 평택의 ‘매입임대 사회적주택’ 운영기관 선정

박종완 | 입력 : 2019/05/14 [17:14]

▲ 사진제공-경기도시공사     ©



[미디어이슈=박종완 기자] 경기도시공사(사장 이헌욱)는 14일 여주, 평택의 ‘매입임대 사회적주택’ 15호의 운영기관으로 사회적경제주체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매입임대 사회적주택’은 대학생·청년의 주거불안 해소와 안정적인 학습권 보호를 위해 사회적기업, 비영리법인, 협동조합 등 ‘사회적 경제주체’가 경기도시공사의 매입임대주택 등을 활용해 임대공급 및 운영관리하는 주택이다.

 

매입임대 사회적주택의 운영기관은 ‘가치있는누림’과 ‘백암복지재단’으로, 주거복지재단의 운영기관선정위원회의 심의를 통해 선정됐다.

 

각 기관은 운영경비 등을 감안해 임대료를 시세의 절반수준으로 공급할 예정이며, 입주민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입주민 간담회, 친목도모 프로그램 등이 예정돼 있다.

 

이헌욱 경기도시공사 사장은 “도내 대학생, 사회초년생 등 청년계층의 주거안정 및 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사회적주택을 지속적으로 공급하겠다”며, “사회적기업 등 사회적 경제주체에 대한 지원도 확대해 지역주민의 주거와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주, 평택 등 매입임대 사회적주택 15호의 운영기관이 선정됨에 따라 5월 중 입주자모집공고 예정이며, 자격심사를 거쳐 입주대상자를 선정한 후 7월 중에 입주를 완료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는 정동영
1/4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