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수,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실효성 있는 대책 유도할 것

박종완 기자 | 기사입력 2019/04/19 [17:28]

김태수,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실효성 있는 대책 유도할 것

박종완 기자 | 입력 : 2019/04/19 [17:28]

▲ 김태수 서울시의원     ©



[미디어이슈=박종완 기자] 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위원장 김태수, 더불어민주당/중랑2)는 제286회 임시회 19일 첫 상임위원회 회의에서 “서울특별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 미세먼지 대책 소위원회 구성 결의안”을 가결했다.

 

서울시는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는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지난 4월 7일 서울시는 물론 자치구, 산하기관이 참여하고 박원순 시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미세먼지 재난대책본부’를 설치하며, 15일에는 ‘미세먼지 종합대책(10대 그물망대책)’울 발표한 바 있다.   

 

이에 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에서는 서울시의 미세먼지 종합대책을 보다 면밀히 진단·점검하여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실효성과 지속성이 확보되는 대책이 될 수 있도록 ‘미세먼지 대책 소위원회’를 구성한다고 밝혔다.소위원회 위원장에는 김제리 의원이 선임되었고 이광성 의원, 김경영 의원, 김정환 의원, 송명화 의원, 송정빈 의원, 최정순 의원이 참여하며, 소위원회 활동기간은 2020년 4월 18일, 1년간으로 한다.

 

김태수 환경수자원위원장은 “미세먼지는 시민들의 일상생활에서 건강 위협을 넘어 경제활동마저 위축시키고 있는 국가적인 사회재난이다.”며 “이러한 재난상황에서 시민들이 보다 체감할 수 있는 가시적인 대책 마련을 위해서 서울시와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대안을 제시할 수 있도록 소위원회 활동을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야기 나누는 이인영·조정식
1/4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