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주민 "박근혜 형 집행정지 신청 우려..국민 납득할지 생각해야"

원명국 기자 | 기사입력 2019/04/19 [11:19]

박주민 "박근혜 형 집행정지 신청 우려..국민 납득할지 생각해야"

원명국 기자 | 입력 : 2019/04/19 [11:19]

▲     © 원명국



[미디어이슈=원명국 기자] 바른미래당 박주민 최고위원이 1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의 형 집행정지 신청과 관련 "박 전 대통령 변호인인 유영하 변호사가 디스크증세 및 척수협착증 증세가 있고, 국민통합을 해야 한다는 이유로 형 집행정지를 신청했다""몇 가지 의문스럽거나 우려되는 부분이 있다""형 집행정지는 보통 구치소나 의사회에 건의하는 형식인데 외부(유영하 변호사)에서 신청한 게 특이하다""박 전 대통령의 사법적 책임은 모든 재판 완료된 이후에 국민의 뜻에 따라 부르면 된다는 주장도 납득하기 어렵다""또 박 전 대통령은 현재도 재판에 보이콧 수준으로 협조를 안하는데 건강상 이유로 진행 안하면 재판이 어렵다"며 "재벌 등 특권층이 형 집행정지를 악용하는 사례가 많아 국민 정서에도 맞지 않는다""우려되는 점 많은데도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역시 유영하와 궤를 같이하는 이야기를 하고 있다""과연 국민이 박 전 대통령의 형 집행정지를 납득할 수 있을지 국민 입장에서 생각해야 한다"고 발언을 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야기 나누는 이인영·조정식
1/4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