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강원 산불 "국회 차원 전폭 지원...조국.조현옥 사퇴 촉구"

"대응 지원은 물론 입법적으로도 해결할 것이 없는지 살피겠다"

강민석 기자 | 기사입력 2019/04/05 [10:55]

나경원 강원 산불 "국회 차원 전폭 지원...조국.조현옥 사퇴 촉구"

"대응 지원은 물론 입법적으로도 해결할 것이 없는지 살피겠다"

강민석 기자 | 입력 : 2019/04/05 [10:55]

[미디어이슈=강민석 기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5일 '국가재난사태'가 선포된 강원 고성·속초 산불과 관련해 신속한 국회와 정부의 전폭 적인 지원을 촉구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에서 열린 의원총회를 통해 강원 산불에 대해서 국민의 생명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국회도 신속히 살피겠다"고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국회 차원의 지원과 함께 정부의 전폭 적인 지원을 요구하며 "대응 지원은 물론 입법적으로도 해결할 것이 없는지 살피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강원 산불에 투입된 소방관과 군인, 경찰 그리고 공무원들의 고분분투에 격려를 하며 "황교안 한국당 대표도 현장으로 이동해서 보고 받고 이재민 대피소와 속초 시청 등을 방문할 예정인 것으로 안다"고 이같이 말했다.

 

전날 국회서 열린 운영위원회에 참석한 내용을 언급하며 당시 청와대 정의용 안보실장 이석으로 강원 산불에 대한 심각성을 파악하지 못한 것이 유감이라며 "저희에게 산불의 심각성을 알리고, 이로 인해 안보실장이 이석해야 한다고 양해를 구한 바 없다"고 말했다.

 

국회 운영위가 저녁 식사 후 개회하고 9시30분쯤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강원도 산불로 정 안보실장을 이석해야 한다고 요구하면서 강원 산불의 심각성을 알았다고 밝혔다.

 

그러나 나 원내대표는 청와대 조국 민정수석과 조현옥 인사수석의 사퇴를 재차 주장하면서 "민정수석으로서 인사검증을 제대로 할 책무가 있고 또 하나는 공직기강을 확립하고 고위공직자의 비위를 감찰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의 특혜 대출 의혹을 비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는 정동영
1/4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