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도시위, 제주 4.3사건 유적지 추모방문

박종완 기자 | 기사입력 2019/04/03 [21:35]

서울시의회 도시위, 제주 4.3사건 유적지 추모방문

박종완 기자 | 입력 : 2019/04/03 [21:35]

▲ 사진제공-서울시의회     



[미디어이슈=박종완 기자] 서울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위원장 김인제)는 제주도 4.3사건  71주년을 하루 앞둔 지난 4월2일(화) 제주도 서귀포시 대정읍 상모리에 위치한 섯알오름 학살터를 찾아 희생자 위령제단에 헌화하고 이들의 넋을 위로했다.

 

2019년도 상반기 상임위원회 세미나를 맞아 제주도를 방문 중인 김인제 위원장(더불어민주당, 구로4)과 도시계획관리위원회 소속 위원들은 전날 있었던 제주특별자치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와의 MOU 체결에 이어, 제주도 4.3사건 희생자를 추모하기 위해 4.3사건 중요 유적지의 하나인 섯알오름 학살터를 방문했다.

 

이날 추모방문을 이끈 김인제 위원장은 “해방 이후 급변하는 한반도 정세 속에서 공권력에 의해 자행된 무고한 양민 학살사건이 다시는 이 땅에서 발생하지 말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당시 희생당한 제주도민들을 기리고 이들의 넋을 위로하기 위해서는 이제라도 국가가 적극적으로 나서 4.3사건 피해자에 대한 배상과 함께 이들의 명예회복에 앞장서 주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인영 "국회 소집되면 모든 가능한 상임위 열어 법안 처리하겠다"
1/4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