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리로 나온 예술-화성을 음(音)미(美)하다...참여 예술인 공모

오는 2월 15일(월)부터 3월 12일(금) 18시까지 접수

박종완 기자 | 기사입력 2021/02/08 [17:52]

거리로 나온 예술-화성을 음(音)미(美)하다...참여 예술인 공모

오는 2월 15일(월)부터 3월 12일(금) 18시까지 접수

박종완 기자 | 입력 : 2021/02/08 [17:52]

 



[미디어이슈=박종완 기자] 경기도 (재)화성시문화재단(대표이사 이종원)은 경기도와 화성시가 함께 추진하는 ‘2021 거리로 나온 예술 – 화성을 음(音)미(美)하다’에 참여할 아마추어 예술인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거리로 나온 예술’은 경기도 내의 27개 시·군이 함께 운영하며, 올해에는 공연예술분야의 지원을 넘어 시각예술분야의 예술인들까지 지원대상의 범위를 넓혔다.

 

화성시는 2019년부터 화성시 내 광장, 역사, 거리 등 야외 다중 집합장소에서 진행되는 다양한 거리공연을 통해 시민과 예술인의 소통 확산과 시민들의 문화 향유 기회를 확대하고자 하였다. 2020년 108회의 거리공연을 추진하였고, 올 해에는 공연 및 전시를 180회로 확대 운영하고자 한다.

 

참가 자격은 화성시 내에서 활동을 희망하는 경기도 소재의 공연 및 시각예술분야의 아마추어 예술인 또는 예술단체로서, 음악·무용·연극·전통예술·비보잉·마술·다원예술 등의 장르와 회화·조각 등 미술작품 전시가 가능한 장르의 예술인 및 단체가 참여할 수 있다. 공연 및 전시 운영은 4월부터 12월까지, 공연은 30분 이내, 전시는 개인 창작품 5점 이상을 2시간 이내로 진행하여야 한다.

 

아마추어 예술인·단체에게 공연 및 전시의 기회를 제공함과 동시에 소정의 활동비가 지급되고, 공연 장소 제공과 전시, 음향, 기타 설비 사용을 지원한다.

 

화성시문화재단 예술지원팀 담당자는 “아마추어 예술인에게 공연과 전시 운영 기회를 제공하여 예술인의 자생력 강화의 기회가 될 수 있길 바라며, 예술인과 함께 시민들의 일상에 문화예술을 통한 즐거움을 줄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 고 전했다. 

 

신청 접수는 2월 15일(월)부터 3월 12일(금) 18시까지 이메일을 통해 접수한다. 자세한 내용은 화성시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종완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