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춘석 국회사무총장, 수석전문위원 간담회 개최

다수 위원회와 연계된 법안 심사 효율화 방안 등 의견 수렴 민생법안 처리를 위한 위원회 입법심사 활성화 및 상시국회 준비 만전 주문

원명국 기자 | 기사입력 2021/01/28 [21:29]

이춘석 국회사무총장, 수석전문위원 간담회 개최

다수 위원회와 연계된 법안 심사 효율화 방안 등 의견 수렴 민생법안 처리를 위한 위원회 입법심사 활성화 및 상시국회 준비 만전 주문

원명국 기자 | 입력 : 2021/01/28 [21:29]

 

 

 

 

▲ 사진제공-국회





이춘석 국회사무총장은 2월 임시회 본격적인 상임위 활동을 앞두고 19개 위원회의 입법 현안을 점검하고, 입법심사 활성화 및 청원심사 내실화를 강조했다.

 

이춘석 총장은 1월 28일(목) 오후 3시 국회사무처 본관 국회접견실에서 취임 후 첫 수석전문위원 간담회를 개최하여, ‘일하는 국회법’,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지원’, ‘온라인 플랫폼 규제’ 등 2월 임시국회 각 상임위 별 입법 현안을 공유했다.

 

현안보고 후 자유토론 순서에서 이춘석 총장은 다수 위원회와 연계된 법안 심사의 효율화 방안과, 위원회에서 심사 중인 법안들이 통계상 드러나지 않는 문제를 제기하고 이에 대한 각 위원회 수석전문위원의 의견을 수렴했다.

 

아울러 이춘석 총장은 2월 임시회 기간 동안 위원회별 민생법안이 최우선 처리될 수 있도록 입법심사를 활성화하고 각 상임위가 청원심사를 내실화하여 줄 것을 당부하였다. 또한 3월부터 시행될 ‘일하는 국회법’과 관련하여 상시국회 체계 정착을 위하여 개정된 사항들이 잘 시행될 수 있도록 만전의 준비를 다할 것을 강조했다.

 

전상수 입법차장은 국회의장 직속으로 구성될 국민통합위원회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향후 국민통합위원회가 채택한 입법과제들에 각 수석전문위원들도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고, 조용복 사무차장은 각 위원회가 법률과 예산뿐만 아니라 일하는 국회모습을 홍보하는 것도 본연의 업무로 여기고 적극적으로 임해줄 것을 강조했다.

 

이춘석 총장은 “2월 임시국회를 잘 운영하여 하루하루 어려움에 처해있는 국민의 삶을 보살필 수 있는 법들이 통과되어 가시적인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간담회 참석자들에게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