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제5회 장수부부 전통회혼례 가져

이영민 기자 | 기사입력 2019/07/26 [17:33]

경북도, 제5회 장수부부 전통회혼례 가져

이영민 기자 | 입력 : 2019/07/26 [17:33]
    경상북도

[미디어이슈] 경상북도와 대한노인회 경상북도연합회는 26일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혼인한 지 60년 이상 된 장수부부 20쌍에게 결혼 예순 돌을 축하하는 전통회혼례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전통 혼례절차에 따라 기러기 같이 의리를 지키겠다는 서약의 ‘전안례’, 신랑 신부가 초례청에서 상견하는 ‘교배례’, 신랑과 신부가 청실홍실로 묶은 표주박에 든 술을 서로 교환해 마셔 하나가 된다는 ‘합근례’, 혼례 성사를 하늘에 고하는 ‘고천문 낭독’, ‘회혼선포’순으로 진행됐으며 부대행사로 초청가수 축하공연, 전통국악공연, 레크리에이션 등 다양한 행사가 열렸다.

경상북도 장수부부 전통회혼례는 2015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5회, 87쌍의 장수부부를 대상으로 진행되었으며 점점 퇴색돼가는 가족공동체 회복과 경로효친사상 확산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김재광 경북도 복지건강국장은 “청춘남여가 젊은 시절 만나 60년 세월을 함께 하면서 인생의 힘든 고비를 극복해 오신 장수부부 여러분께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전통적 가족 개념이 흔들리고 있는 현실에 비춰 볼 때 오늘 전통회혼례 행사는 결혼의 의미와 가족의 소중함을 다시금 일깨워주는 아주 뜻깊은 자리”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인영 "한국당, 국감 증인도 '조국 일색'…정쟁으로 민생 실종"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